후원인 인터뷰

후원인 소식지 <사람사랑> 후원인 인터뷰 꼭지

‘좀 더 가깝게 시민들의 의식속에 스며들 수 있는 운동’

“벌써 13년이나 후원을 했나요?”

‘개념’을 좀 잃어버리는 것은 어떨까요?

“지금처럼만 하셨으면 좋겠어요.”

사랑방, 든든합니다!

인권운동사랑방은 새 길을 닦는 사람들이 아닐까요?

“노동자들이 인권에 어떻게 접근하면 좋을지”

페이지

RSS - 후원인 인터뷰 구독하기